• 최종편집 2024-02-23(금)
 
7월호 표지.png
자료: 농림축산검역본부

 

농림축산검역본부(본부장 김정희, 이하 검역본부)가 12월 6일 (주)한동을 방문해 간담회를 개최했다.

간담회는 ▲가축 방역용 소독제 허가기준 완화 ▲국가 재난형 가축전염병 예방약 생산기반 확립 ▲축산물 잔류허용물질 목록관리제도(PLS) 시행 전 안전사용기준 정비 ▲동물용의료기기 수출확대를 위한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(GMP) 마련 등 동물용의약품 관련 업무 추진사항과 향후 계획을 공유했다.

업체 관계자는 럼피스킨 등 새로운 가축전염병에 대응하는 동물용의약품을 신속하게 허가할 수 있도록 지원을 요청하고, 검역본부 연구시설의 민간개방 확대, 전문가들의 기술지도 등을 건의했다.

김정희 본부장은 “축산농가에 안전하고 효과적인 동물용의약품을 공급하기 위해서는 동물용의약품을 연구·개발·생산·수입하는 업체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”고 강조하면서, “생산자단체, 학계 등 전문가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지원에 적극 힘쓰겠다”고 말했다.

전체댓글 0

  • 64377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검역본부 간담회 개최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